허니문리조트


르 타하 아일랜드

湲고?吏??midloc_name=??덊떚 

:: 르 타하 아일랜드


우리나라에는 알려지지 않은 프렌치 폴리네시아의 타하섬은 오래전에는 Uporu라는 이름으로 불리워진 섬으로, 남태평양 전역에 폴리네시안 이주 역사에 중요한 역할을 했던 중심지 이기도 합니다.
이로 인해 타하섬은 아직까지도 폴리네시안 역사와 문화 중심지입니다. 프렌치 폴리네시아 내에서도 최고급의 바닐라가 생산되는 일명 ‘바닐라 섬’이기도 하며,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타히티의 흑진주의 주 생산지이기도 합니다.특히 공항이 위치하고 있는 라이아테아섬의 인근에 위치한 타하 섬은 본섬의 아름다운 산과 바다가 함께 하는 전경을 감상하실 수 있는 곳으로 좀 더 프라이빗하고, 조용한 휴양을 취하기 매우 적합합니다.
프랑스 주도의 Relais & Chateux 연합 중 하나인 <르 타하 아일랜드 리조트 & 스파>는 “All around the world, unique in the world”라는 모토처럼 고급스러움과 함께 독특한 가치를 추구하는 60년 역사를 가진 호텔 연합입니다. 소규모의 호텔로 고객에게 독특한 경험을 제공하는 것을 최고의 모토로 하고 있습니다.

허니문리조트 공유하기

1:1카톡문의